[상주]‘곶감 포토존’으로 뜨는 상주곶감공원

- 공원 감나무에서 수확한 감 깎아 곳곳에 걸어…관광객 발길 이어져 -

기사등록 : 2019.10.22 (화) 09:59:01 최종편집 : 2019.10.22 (화) 09:59:01      

예부터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삼백(三白)의 도시’로 불렸다. 삼백은 쌀과 누에고치, 분이 핀 곶감 등 흰색 농산물 세 가지를 뜻한다. 이 가운데 곶감을 주제로 한 상주곶감공원이 외남면에 있다.

곶감 철을 맞아 상주곶감공원이 주목받고 있다.




곶감이 제철이라는 점도 있지만 깎은 감이 익어 곶감으로 변하는 모습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시는 공원 안에 있는 감나무에서 딴 감을 엮어 곳곳에 내걸어 말리고 있다. 동화 “호랑이보다 더 무서운 곶감”에 나오는 공원 내 연지네 집을 비롯해 곶감터널, 오두막 등에 깎은 감이 걸려 상주 특유의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긴다.
최근 소풍을 나온 어린이집 원아들과 가족 단위 방문객 사이에 ‘곶감 포토존’으로 소문이 나면서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상주곶감공원에는 약 130그루의 둥시·단감나무 등이 심어져 있고 생김새와 맛도 달라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또 직접 감을 따 볼 수도 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여름에는 물놀이를, 가을에는 감을 따고 곶감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볼 수 있는 곳이 곶감공원”이라며 “계절마다 특색 있게 공원을 운영해 방문객들의 사랑을 받는 곳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정지우 / 1991537@naver.com

# [채널영남]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tv
.
119
AI
?
LG
??
878
많이 본 뉴스
[상주]임이자 국회의원, 미래통..
[상주]상주고 ‘한림원 석학과..
[상주]사벌초, 학교와 마을이..
[상주]상주여고, 하천 생태체험..
[상주]상주서울농장 농장체험프..
[상주]상주향교, 수호지예(授號..
[상주]상주시 수돗물! 안심하고..
[상주]상주경찰서 순회형 치안..
[상주]상주소방서, 2020년 상반..
[상주]상주시의회, 제8대 후반..
[상주]사)한여농 상주시연합회..
[상주]이제 우리집 앞마당 덱(..
[상주]상주경찰서 야광 밀짚모..
[상주]상주경찰서 청렴문화 확..
[상주]상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
[상주]상주시 학교밖청소년지원..
[상주]상주시, 고용노동부 중형..
[상주]사)한여농 상주시연합회..
[상주]상주교육지원청 송숙진..
[상주]외남면 행복한 보금자리..
포토 뉴스
[상주]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10일~11일
[상주]상주방송 상주톡 195회-이하영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
[상주]상주톡 190회- 정지우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채널영남, KT 올레TV 789번)
[상주]상주톡187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