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곶감 포토존’으로 뜨는 상주곶감공원

- 공원 감나무에서 수확한 감 깎아 곳곳에 걸어…관광객 발길 이어져 -

기사등록 : 2019.10.22 (화) 09:59:01 최종편집 : 2019.10.22 (화) 09:59:01      

예부터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삼백(三白)의 도시’로 불렸다. 삼백은 쌀과 누에고치, 분이 핀 곶감 등 흰색 농산물 세 가지를 뜻한다. 이 가운데 곶감을 주제로 한 상주곶감공원이 외남면에 있다.

곶감 철을 맞아 상주곶감공원이 주목받고 있다.




곶감이 제철이라는 점도 있지만 깎은 감이 익어 곶감으로 변하는 모습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시는 공원 안에 있는 감나무에서 딴 감을 엮어 곳곳에 내걸어 말리고 있다. 동화 “호랑이보다 더 무서운 곶감”에 나오는 공원 내 연지네 집을 비롯해 곶감터널, 오두막 등에 깎은 감이 걸려 상주 특유의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긴다.
최근 소풍을 나온 어린이집 원아들과 가족 단위 방문객 사이에 ‘곶감 포토존’으로 소문이 나면서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상주곶감공원에는 약 130그루의 둥시·단감나무 등이 심어져 있고 생김새와 맛도 달라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또 직접 감을 따 볼 수도 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여름에는 물놀이를, 가을에는 감을 따고 곶감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볼 수 있는 곳이 곶감공원”이라며 “계절마다 특색 있게 공원을 운영해 방문객들의 사랑을 받는 곳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정지우 / 1991537@naver.com

# [채널영남]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AI
EM
119
LG
怨좉뎄留
?
??
이성은
많이 본 뉴스
[상주]『행복안은 이불』따뜻한..
[상주]함께하고 싶은 이 곳, 상..
[상주]12번의 스트라이크, 퍼펙..
[상주]사랑의 이불 나누기로 따..
[상주]신흥동, 소통을 위한 현..
[상주]독거노인 주거환경개선..
[상주]보글보글 손 씻기로 겨울..
[상주]전국 단위 승마대회 줄줄..
[상주]함창의 겨울왕국은 따뜻..
[상주]도로변 불법광고물 일제..
[상주] 용운중 「유도명문」 옛..
[상주] 『“가자”상주 왕산 도..
[상주]티미디어그룹, 상주시 인..
[상주]상주시, 식중독 발생 현..
[상주]2019학년도 외남 종합 예..
[상주]사랑을 가득 담은 김장김..
[상주]상주시농업기술센터 신기..
[상주]‘상주 전통 곶감농업’..
[상주]제17회 상주곶감 국제마..
[상주]제20회 상주전국민요경창..
포토 뉴스
[상주]상주톡 190회- 정지우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채널영남, KT 올레TV 789번)
[상주]상주톡187회
[상주]채널영남/상주방송 추석인사
[상주]상주톡 186회- 정지우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상주소식(채널영남, KT 올레TV 789번)